인텔 구원투수 팻 겔싱어, 하룻새 20조 움직였다

355d627f04 1610631678
팻 겔싱어 인텔 신임 CEO (출처 : VMware)

인텔, 새 CEO에 '기술통' 팻 겔싱어 영입
밥 스완 CEO, 2년 만에 전격 경질 '불명예'
AMD·엔비디아 등 경쟁사 약진에 리더십 변화 필요성
CEO교체에 주가 급등…VM웨어는 급락

세계 최대 반도체 업체 인텔이 최고경영자(CEO)를 전격 교체했다. 재무전문가였던 밥 스완 CEO를 2년 만에 경질하고 10년 전 인텔을 떠난 기술전문가 팻 겔싱어를 신임 CEO로 임명했다. 급변하는 반도체 업계에서 AMD와 엔비디아 등 경쟁업체가 급부상한 반면 인텔은 부진을 면치 못한 데 따른 국면 전환용이라는 분석이다. CEO 교체 소식이 전해진 후 하룻새 인텔과 VM웨어 주가는 희비가 엇갈렸다. 팻 겔싱어 한 사람이 움직인 하루 시가총액은 180억달러에 달했다. 우리돈 약 20조원이다.

실리콘밸리의 생생한 인사이트,
지금 더밀크를 구독하고 미래의 변화를 읽으세요.

  • 14개의 미래 산업 주제를 토대로 더밀크 오리지널 콘텐츠 무제한 열람
  • 더밀크 구독자를 위한 밀키스 레터 발행
  • 미국형님 100-연간회원 전용
  • 복잡한 주식을 기초부터 가르쳐주는 미국주식 101
  • 미국 테크 주요 온라인 컨퍼런스 취재 및 분석
  • 밀키스 Live
  • 온라인 이벤트 상시 할인